Twitter 과 Odeo 서비스를 개발하는 데 참여했고 XMPP 등을 이용해 Twitter IM을 개발하는 등유 명한 소셜 네트웍 서비스 개발에 참여한 Blaine CookBuilding the Real-time Web 란 주제로 발표를 하기로 했습니다. 아쉽게도 발표 당일 참석을 하지 못해 다른 관련자 들이 그의 자료를 보고 설명하는 방식으로 진행이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표의 주된 내용은 Twitter 처럼 소셜 네트웍 서비스는 웹상에서 실시간 정보 교환, 특히 실시간 업데이트가 필수적인데 이러한 특성을 구현하는 데 있어 기존의 웹 방식으로는 실시간 웹 서비스가 불가능한 상황이라는 것 입니다. 이러한 것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새로운 기술이 필요한 데 현재 Comet, XMPP, Ajax polling등 여러가지 새로운 방법이 채택되고 있다는 것 입니다.

기술로만 보면 국내에서도 Comet 등 다양한 방법을 사용하여 이러한 대용량 실시간 메세징  서비스를 하고 있습니다. 이것만 보더라도 이미 기술 그 자체야 국내가 더 앞서 있지 않나 싶습니다. ^-^


Posted by 박재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nokarma.tistory.com BlogIcon nokarma 2008.05.13 1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술 그 자체가 더 앞서 있다고 말하려면, Comet이 아니라 Komet등 다양한 방법을 사용하여 대용량 실시간 메시징 서비스를 하고 있다고 말할수 있어야 하지 않겠습니까? :)

    • Favicon of https://wisefree.tistory.com BlogIcon 박재현 2008.05.14 1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comet이야 널리 알려진 방법중 이고 실제 국내 웹 메세징 서비스들 중에 대용량 처리를 위한 다양한 방법을 사용하고 있다는 점이 중요할 것 같습니다. 대용량 서비스라는 게 하나의 방법으로는 해결되지 않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이미 국내에서 누군가 Komet을 만들어 쓰고 있지 않을까요? ^-^

    • Favicon of http://nokarma.tistory.com BlogIcon nokarma 2008.05.15 15: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양한 방법으로 대용량 웹 메시지 처리 시도 않하는 나라는 또 어디있겠습니까? 기술적으로 앞서 있다고 주장하기에는 좀 약하군요.

      한국이 더 이상 특별히 다른 나라보다 대용량 처리하고 있는 상황도 아니고...
      Comet보다 더 나은 방식의 아키텍쳐를 설계했다거나, Comet을 다른 벤더들보다 훨씬 더 잘 implement했다거나 하는것도 아니구 말이죠. :)

    • Favicon of https://wisefree.tistory.com BlogIcon 박재현 2008.05.15 17: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 네 무슨 말씀인지 잘 이해합니다. 제가 알기로는 네이버, 다음 등 국내 주요 서비스 업체들은 자체적으로 확장한 플랫폼을 오래전 부터 사용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이들 포탈 업체가 이런 기술이나 경험을 좀 공유하면 좋을 텐데요.. 사실 대용량 처리야 직접 해본 사람이 최고죠 ^-^

  2. Favicon of https://channy.tistory.com BlogIcon channy 2008.05.14 14: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Daum 카페의 카페온도 ActiveX를 걷어내고 Comet 유사한(?) 방식으로 바꾸었습니다^^


지난 글에 이어서 XFrom1.1에 대해 계속 알아 보겠습니다. 아무래도 구구절절 말보다는 직접 경험해 보는 좋겠죠.. 먼저 Xfrom 경험하려면 불여우(FireFox) 좋습니다. 왜냐하면 Xform Plug-in 손쉽게 설치할 있기 때문입니다.

먼저, 아래 페이지에서 플러그-인을 설치합니다.

모질라 Xforms plug-in page - https://addons.mozilla.org/ko/firefox/addon/824

By Doron Rosenberg


만일, IE에서 사용하고 싶다면 아래 플러그-인을 설치하면 됩니다.

XFormsPlayer plugin , http://www.formsplayer.com/content/index.html

노벨 플러그- :http://developer.novell.com/wiki/index.php/Special:Downloads/xforms-explorer/docs/nxsetup.msi


이들 플러그- 등을 테스트해보면 양쪽에 차이가 있습니다. 아무래도 native 코드가 다르기 때문이기도 하고 아직 표준화가 완료되지 않은 영향이 있는 같습니다. 현재 Final 단계에 있으니 조만간 확정될 것이며 노벨, 오라클, IBM 등에서 개발을 끝낸 상태이며 제공되는 형태로는 플러그인과 에디터 그리고 브라우져 등을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현재 오픈오피스에서도 툴바 형태로 XForm 지원하고 있습니다.


글에서는 FF 플러그-인을 기본으로 하고 Xform 대한 것을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html xmlns="http://www.w3.org/1999/xhtml" xmlns:xf="http://www.w3.org/2002/xforms">
   <head>
      <title>
1st example of XForms</title>
     
<xf:model>
        
<xf:instance xmlns="">
            <data>
              <PersonGivenName/>
            </data>
        
</xf:instance>
     
</xf:model>
   </head>


   <body>
      <p>Type in your first name in the input box. <br/>
        If you are running XForms, the output should be displayed in the output area.</p>  
         <xf:input ref="PersonGivenName" incremental="true">
            <xf:label>Please enter your first name: </xf:label>
         </xf:input>
         <br />
         <xf:output value="concat('Hello ', PersonGivenName , '. We hope you like XForms!')">
            <xf:label>Ouput: </xf:label>
         </xf:output>
   </body>
</html>


<head></head>안에는 From 모델을 정의한다. 그리고 모델을 이용하여 body에서 input 통해 데이터를 입력받고  out 통해 값을 출력하는 예제입니다. 재미난 것은 input에서 incremental라는 속성입니다. 


         <xf:input ref="PersonGivenName" incremental="true">

만약 위의 true 속성을 false 변경하면 input 통해 입력된 값이 엔터키나 탭키를 누르기 전까지 output 갱신되지 않습니다.


         <xf:input ref="PersonGivenName" incremental="false">

그리고 output에서 cancat Xpath Cancat 문자열 함수로서 문자열 인자 3개를 하나로 만들어 줍니다. 참고로 Xpath XML 문서를 탐색하고 이들 값들을 계산하고 처리하는 기능을 제공하는 질의어입니다.


이제 기본적인 Xfom 구동 환경이 완료되었고 기본이 되었다면 본격적으로 다양한 기능들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박재현
TAG XForm, xtech

댓글을 달아 주세요


컨퍼런스에 가면 여러 만남들이 존재하죠.. 재미난 사람들이 있어 소개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몰리라고 무지하게 강력한 여성입니다. 브라우져 기술들에 대한 소개를 했는데... 마지막날 인사할 때 술냄새가 풍겨서 깜짝놀랐습니다. 한국에 꼭 초대해 달라는 부탁도 있지 않고 했는데.. 초대하면 챙겨야 하는 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구를 구하려는 분입니다. Gavin Starks 라고 기후 변화에 대한 발표를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른쪽에 작은 친구가 야후에서 온  Paul Hammond 인데
You are here: Creating location based services  라는 발표를 했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몰리의 마지막 헤어지기 전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컨퍼런스에서 젤 예쁜 여성이자 도우미였습니다. 실물이 더 예쁘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IBM 왓슨연구소에서 온  Elias Torres 입니다. 

Open Data in HTML 이란 주제로 발표를 했습니다.   HTML내에 숨어있는 각종 정보(마이크로포맷) 효과적으로 찾고 이를 활용하는 기술적 방안을 소개했습니다. 가령, 위키에서 위치 정보(geo 마이크로포맷) 받은 이를 바로 야후 맵으로 조회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후에서 온 Jeffrey Invalides분입니다.  Google Base에 대해 발표했는데 정말 감동 전혀 없었습니다. 준비도 별로였던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steven pemberton(cwi/w3c)란 분인데  분위기고 멋지고 발표도 열정적이고 멋집니다. 감동먹었습니다. 분은 Physon 기초로 사용된 ABC 언어의 설계자이자 현재 W3C HTML & Forms working group chairman 이고 ACM 편집자입니다. 페이지는 www.Cwi.nl/~steven 입니다. Xfrom에 대해 발표를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Dave Raggett (W3C/Volantis) 입니다.
W3C Ubiquitous Web Applications Activity 란 주제로 발표를 했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슬로 대학에서 온 Absjorn라는 친구인데 컨퍼런스 기간 내내 친구처럼 붙어 다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으로 이 사진은 위의 소개한 사람들이 많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갑자기 모여서 토론을 하고 코딩을 하더라구요. IBM 사람의 발표에 아이디어가 있어 코딩을 바로 해보고 아이디어를 교환하는 중입니다.



Posted by 박재현
TAG xtech

댓글을 달아 주세요


 

와우!  본래 유비쿼터스웹을 하루 종일 들을 계획이었습니다. 그런데 오전을 듣고 나서  XForm으로 자리를 옮겼습니다. 오전 세션을 통해 표준화 진행도 이해했고 실제 업체들이 기술 발표를 보니 국내가 가장 앞서 있다고 생각이 드네요. 모네타 카드, 교통 카드 이미 많은 유비쿼터스 기술들이 실생활에 접목들 되어 있으니까요.. 이런 부분은 우리나라가 거의 일등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XForm 발표한 분은 steven pemberton 분인데 분위기고 멋지고 발표도 열정적이고 멋집니다. 감동먹었습니다. 분은 Physon 기초로 사용된 ABC 언어의 설계자이자 현재 W3C HTML & Forms working group chairman 이고 ACM 편집자입니다. 페이지는 www.Cwi.nl/~steven 입니다.


관련 URL 아래와 같습니다.


Xforms home page :  www.W3.org/MarkUp/Forms

Xforms : www.w3.org/TR/xforms

Xpath : www.w3.org/TR/xpath

본격적으로 XForm을 보면 참고로 XForm은 뒤에서도 언급하겠지만 단순Form이 안비니다. 새로운 웹 페이지 개발 프레임웍으로 이해할 정도로 멋집니다.
 

현재 XForm 1.1 버전이 올해 표준으로 확정되었습니다. 현재 RIA 기술을 중심으로 개발이 서버 중심에서 클라이언트로 급속히 옮겨가고 있고 , 이로 인해 서비스의 아키텍쳐가 변하고 있습니다. 변화의 중심에 XML 있습니다. RIA 서버로 부터 서비스의 처리 결과로 XML 데이터를 받습니다. 데이터를 어떻게 효과적으로 처리하느냐가 실제 RIA에서 고민해야 중요한 사안입니다.


이러한 측면에서 현재 웹에서 정의된 XML 종류는 다양하지만 제가 판단하기 에는 크게 Xquery와 Xpath, Xform 가장 웹을 RIA 가는 있어 효과적인 XML 데이터가 것으로 생각합니다.  먼저 XForm1.1 표준화를 진행한 steven pemberton 세션에서 들은 정보를 바탕으로  XForm1.1 특징과 활용에 대해 정리해 보겠습니다.


사실 페이지에 있어 사용자와의 상호작용하는 가장 요소는 Form 이었습니다.  실제 Form 태그 없는 페이지는 상상할 수도 없습니다. 그런데 기존 폼에 있어 어떤 문제가 있을까요?


기존 Form 문제점들

  • Presentation oriented, mixing data and presentation
  • No types, Ping-ponging to the server
  • Reliance on scripting
  • Problems with non-Western characters
  • Accessibility problems
  • Hard to make cross-device for single authoring
  • Impoverished data-model, no integration with existing streams
  • Hard to manage, hard to see what is returned
  • No support for wizards and shopping carts etc.

Soundbite: "Javascript accounts for 90% of our headaches in complex forms, and is extremely brittle and unmaintainable."


이러한 기존 Form 장단점을 분석하여 설계된 것이 XFrom 입니다. 개인적으로는 기존 Form 가장 문제가 View Model 분리되지 않았기 때문에 현재 환경에서 여러가지 복잡하고 어려운 문제들을 낳을 밖에 없다고 생각합니다.  복잡한 폼을 Ajax 처리한다고 생각하면 머리가 지끈지끈 아픈 밖에 없겠죠...(계속해서)


Posted by 박재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술에 대한 발표는 아니었지만 Xtech의 정체성을 알 수 있는 발표들 이었습니다.

 

세상의 변화를 연구하는 사람의 발표

Dumb bill Xtech 컨퍼런스의 Chairman 소개로 시작된 발표입니다. 생각보다 젊어서 놀랐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Everyware - expection , emergence , reality


Adam Greenfield 라고  ,
Everyware 저자로서 저와 동갑입니다. 뉴욕대학에서 교수이자 컨설턴트로 맹활약중이랍니다.


이 친구가 말하는 것은 결국 유비쿼터스 커퓨팅이 활성화되면서 바꿜 우리의 모습들에 대한 예측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Everyware 말이 의미하는 것은 post pc paradigm입니다. 미래는 바로 보이지 않는 곳에 있는 기술들이 유비쿼터스로 연결되어 우리의 행동을 바꾸고 있고 진행될 것이라는 것 입니다. 바로 이러한 기술에 유비쿼터스 기술이 있다는 것 입니다.


세상을 구하려는 사람의 발표
Gavin Starks(d::gen network) , http://www.dgen.net/ame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에는 발표 주제가 너무 어색해서 당황했습니다. 그러나 들으면서 지구의 환경변화와 온실 효과등에 대해 심각하게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기후
변화는 인간이 원인이다. 이를 막기 위해 
Open -> 정부나 회사 등에서 실제 얼마나 가스 배출 등을 하는 지 공개하자.
Share -> 그리고 이 정보와 위험성을 전체가 공유하자.
Memory -> 그리고 이를 기억하자.
Available -> Extensible 하자
.

지구는 인간에게 있어 가장 중요한 개발 프레임웍이란 생각을 하게되었습니다. 지구라는 프레임웍이 오염되면 어떠한 창조도 진정한 창조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지구가 없어지면 웹이 무슨 소용이고 웹 2.0이 무슨 소용이 있을지..



Posted by 박재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