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주에 씽크프리에서는 의미심장한 변화가 있었습니다. 우선 백종진 한컴 대표가 씽크프리 대표를 겸직하고 김수진 한컴 COO(최고운영책임자)가 한컴씽크프리의 COO를 겸직하게 되었습니다. 그간 미국과 한국 법인의 대표였던 강태진 대표께서는 미국에서 해외 시장과 북미 사업에 보다 주력한다는 것이 주요 내용이었습니다.

이러한 조직 개편의 이면에서는 그 간 개발중심으로 진행되어 오던 조직을 사업중심으로 전환하되 한컴이 보유한 영업,홍보,마케팅 역량을 활용하여  일본 등 아시아 영업을 강화하고 , 기존 미국 법인에서는 북미 및 유럽 등의 시장에 주력하겠다는 전략이 있습니다.

하반기 씽크프리의 주요 일정으로는 기존 웹 오피스의 유료화와  기업용 서비스 공개,  그리고  현재 추진중인  국가별 파트너들 서비스 오픈 등이 잡혀있고 , 
문서 UCC 서비스인 '씽크프리 닥스(www.thinkfreedocs.com)'의 정식 오픈과 더불어 변환 서버를 비롯한 각종 서비스의 오픈 API가 공개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또한 가능하면 모바일 웹 오피스를 선보이려고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이 과정에서 서비스로서의 오피스의 유료화는 가장 관심을 유발하는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실제 웹 오피스 분야에서 광고 이외에 서비스로 돈을 벌고 있는 회사는 씽크프리가 유일하지만 온라인 과금을 통한 서비스 유료화는 처음이자 이후 시장의 변화를 가늠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기 때문입니다.

아마 국내에서는 아직 유료화의 방향이 결정되지 않았지만 온-오프라인의 멋진 서비스를 NHN과 함께 손쉽게 이용하게 제공하게 되리라 확신합니다. 아마 이렇게 되면 더 이상 MS Office 같은 비싼 오피스를 불법복제로 이용해서 처벌을 받게 되는 모습은 없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번 조직  개편과 더불어 실적을 내는 내실있는 회사로 거듭나리라 믿습니다. 꾸벅 ^-^

Posted by 박재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