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들이 사용하고 있는 웹에 존재하고 있는 여러분 정보의 소유권은 누구의 것일까?
검색 로봇이 수집한 검색 데이타의 소유권은 누구의 것일까?

당연히  그 소유권은 여러분의 것이다. 그런데 그 정보를 갖고 다른 포탈로 옮길 수 있을까?

옮길 수 있다. 그런데 옮길려면 엄청한 노가다를 해야 한다. 자동으로 제공하는 서비스가 없기 때문이다.

$ copy http://Aservice.com blog  http://Bservide.com blog

위와 같은 복사 명령이 가능하면 얼마나 좋을 까! 김국현님이 블러그를 옮기기 위해 고생을 하지 않아도 될텐데^-^

사용자의 자신의 정보에 대한 주권을 회복하자는 운동인 Data Portability에 대한 발표가 간간히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As users, our identity, photos, videos and other forms of personal data should be discoverable by, and shared between our chosen (and trusted) tools or vendors. We need a DHCP for Identity. A distributed File System for data. The technologies already exist, we simply need a complete reference design to put the pieces together.”
 
이들이 말하고 가르치는 것은 아주 단순한다.

● We want control over our accounts
● We want control over our content
● We want to licence our content
● We will move if we want to
● We want to participate openly
● We expect our media to be perma-linked
● We want to share content and knowledge
● We want access to our own data
● We want social tools to aid portability

사용자의 이러한 목소리에 페이스북은 페이스북 커넥터라는 것을 발표하여 회원의 프로필 정보와 인증 정보를 외부 웹 사이트에서 이용하게 할 수 있도록 제공하고 있으며 마이스페이스 또한 이렇게 하고 있다.

국내는? 사용자의 집단지성의 성장과 더불어 집단지성에 의해 창조된 소유물에 대한 권한 문제는 두고두고 국내 주요 포탈들의 골치거리가 될 것 같다.

발표 자료 : http://docs.thinkfree.com/docs/view.php?dsn=845570

Posted by 박재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