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가장 큰 이슈중의 하나는 애플의 iphone 발표였습니다. 워낙 애플 고정 매니아들이 있기 때문에 큰 호응이 있을 것으로 생각했는 데 출발은 좋은 것 같습니다. 사실 비싼 가격, AT&T 가입 등 다른 경쟁 제품에 비해서는 디자인이 뛰어나다는 것을 빼고는 그다지 경쟁력이 있다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특히, 자바와 플래쉬를 지원하면 정말 좋았을 텐데요^-^ , 그러나 iphone을 통해  wi-fi와 full browsing을 제공하는 Smart 디바이스가 폭발적으로 증가할 것은 확실합니다. 

특히, 잠시 애플외에 주변을 돌아보면 이미 노키아가 N80,N95 시리지를 필두로 애플과의 경쟁을 준비중에 있고 , 삼성도 Samsung SGH-i607 BlackJack , LG 프라다폰, 소니 에릭슨도 이를 준비중에 있으며 이들 핸드폰 업체외에도 , PC생산업체를 비롯하여 주요한 CPU 제조 업체들 까지 smart device를 생산할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곰곰히  생각해 보면 , 현재 사용하고 있는 PC의 경우 향후 발전 방향을 고려해 보면 기존의
사용자 삽입 이미지
PC는 보다 작고 고성능이며 핸드폰처럼 여러 기능이 convergence된 방향으로 갈 것은 당연한 사실입니다. 요즘 왠만하면 PC 대신 노트북을 구매하는 상황을 보면 , 아마 노트북 이후에는 당연히 smart device로 발전할 것 이라고 생각합니다. 아마 핸드폰크기의 휴대 가능한 디바이스가 PC의 자리를 대처하게 되겠죠. 물론 이렇게 되기 위해서는 다소 시간이 걸릴 것 입니다. 그러나 이미 iphone 등이 이러한 시대를 알렸다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현재 웹 오피스는 가장 큰 기술적 문제인 오프라인 지원 기능을 해결하여 그 가능성을 높여가고 있습니다.  씽크프리에서 지난 주 부터  오프라인시에도 웹 오피스를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을 웹 오피스 업체중 최초로 제공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나  이 같은 모바일 환경 변화 속에서 웹 오피스 역시 이에 대한 대응이 필요합니다. 어떤 대응이 필요한지 생각해 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Smart Device에서 접속하여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오피스 UX 제공

iphone같은 Smart Device를 이용하는 사용자는 당연히 자신이 사용하는 웹 오피스를  언제 어디서나 접속하여 사용하길 원합니다. 작은 화면 , 협소한 키보드 등에서도 이용할 수 있는 UX를 제공해야 할 것 입니다. 이를 위해 별도의 CSS와 UX 인터페이스에 대한 연구와 지원이 필요할 것입니다.

2. 기존 사용자의 PC(특히, 내부에 존재하는 정보)도 웹 오피스의 일부이다. 연결 고리를 제공해야 한다.

Smart Device를 이용하는 사용자는 개인용 데스트탑 PC나 노트북 , 그리고 웹 오피스를 갖게 될 것입니다.  사용자들은 Smart Deveice를 통해 자신의 웹 오피스와 PC나 노트북상의 오피스 파일들을 투명하게 접근하여 사용하길 원하게 될 것 입니다. Smart Device -- Web Office -- Desktop Office 들 간의 연결고리를 제공해야 합니다. 이러한 연결고리로서 웹 오피스는 중앙에서 Desktop 환경을 이어주는 고리 역할을 제공해야 할 것 입니다.

시간이 나는 데로 이 부분은 더 많은 고민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백문이 불여일견, 사용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겠죠. 빨리 iphone과 노키아 등 제품들 좀 받아서 사용해 봐야 할 것 같습니다. ^-^






Posted by 박재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eweek korea 인터뷰 기사중 일부 입니다. 쩝.. 사진이 너무 살쪄 나왔네요.

 인터뷰/ 한컴씽크프리 박재현 CTO

“현재는 웹 오피스에 대한 이해가 중요한 시점”

웹 오피스의 주요 타깃 시장은 어디인가.

기업들은 점점 보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보안 강화를 위해 PC에 저장할 수 있는 공간을 없애기도 한다. 이런 문제점을 해결하기에 웹 오피스의 인트라넷 버전이 최선책이 될 수 있으며, 이는 기업뿐만 아니라 한국의 경우 PC방, 학교, 도서관에서 인트라넷 용으로 사용될 수 있을 것이다. 한컴은 올해부터 국내에도 이런 형태의 SMB용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국내 시장에 대한 진출 전략은 무엇인가.
향후 문서를 얼마나 쉽게 만들 수 있느냐가 관건이 되면서 웹 오피스가 관심을 받기 시작한 것이다. 현재 국내 영업을 시작하지 못한 이유는 국내에서는 웹 오피스에 대한 이해가 부족했기 때문으로 미국 중심의 영어권 국가에 초점을 맞출 수밖에 없었다. 네이버를 파트너로 선정한 이유는 단 시간 내에 가장 많은 가입자를 만들면서 사용자에 대한 트레이닝이 손쉽게 가능하리라 판단했기 때문이고 트레이닝이 완료되면 점점 시장이 확대될 것으로 판단된다.

한컴씽크프리는 해외에서 더욱 큰 주목을 받고 있는데 구체적으로 해외 구축사례를 소개한다면.
현재 200개의 LA도서관에 씽크프리오피스가 설치됐다. LA시에서 구입해서 중앙에서 관리하는 형태다. 미국은 한국에 비해 전산화가 떨어져 실제로 도서관에서 작업을 하는 학생들의 수가 많다. 학생들의 무분별한 작업은 바이러스 등 여러 문제를 야기했는데, 저장을 이동식 드라이브만 가능하도록 설정하는 등 중앙에서 오피스를 제어해 관리비용이 많이 줄어들었다. <규>

Posted by 박재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간혹 블러깅을 위해 글을 쓰다보면 웹 편집이라는 한계때문에 편집상에 어려움을 겪고는 합니다. 가령, 문서의 양이 많거나 편집을 요하거나 이미지 등 다양한 복합 문서 이거나 할 경우 사실 편집이 무척 귀찮고 번거롭습니다. 만약, 멋진 오피스 문서를 블거그에 포스팅할 수 있다면 멋지겠죠. 이미 제가 저의 블로그에 제가 작성한 여러 오피스 문서들을 이미 포스팅했었죠^-^

간략히 이 과정에 대해 알려드릴려고 합니다. 먼저 www.thinkfreedocs.com 에 들려보세요.
전 세계의 다양하고 멋진 문서들이 많이 소개되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들 문서 중에서 붉은 색 마크를 한 PPT 문서를 클릭해 보세요. 늑대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문서인데 멋집니다. 자세한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서버와 문서가 모두 아마존의 EC2와 S3를 이용하기 때문에 좀 느릴 수도 있습니다. 해당 문서를 아래로 스크롤링을 하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타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때, 문서 주소복사(1번)를 누르면 이 문서의 URL이 클립보드로 복사가 됩니다. 이 때, Ctrl+V키를 누르면 아래처럼 링크가 복사됩니다. 이렇게 하면 오피스 문서의 링크를 블러그에 삽입할 수 있습니다.

http://www.thinkfreedocs.com/docs/view.php?dsn=818336

이 방법말고도 직접 오피스 문서를 블러그내에 삽입할 수 있습니다. 먼저 이를 위해 코드복사(2번)을 클릭합니다. 그 결과로 아래와 같이 문서를 삽입할 수 있는 스크립트 코드를 얻을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라서 이 코드를 원하는 블러그에 삽입하면 모든 것이 끝납니다. 이 때, 중요한 것이 간혹 블러그들에서 iframe 등을 지원하지 않기 때문에 간혹 저장시 스크립트 내부에 있는 iframe을 자동으로 제거하는 경우도 있다는 것입니다. 또한 일단 편집 모드가 아니라 HTML 입력 모드에서 해당 스크립트 코드를 삽입해야 합니다.

저의 경우 Tstroy에서 HTML편집모드로 전환을 하고 Ctrl+V키를 눌러 해당 코드를 입력한 후 바로 저장하면 아래와 같이 해당 문서를 삽입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다시 편집 후 저장하면 Tstory에서 iframe 코드를 제거하기 때문에 해당 문서를 삽입할 수 없습니다. 조만간 Frash와 iframe없이도 삽입이 가능해지니 큰 문제는 없을 것 입니다. 이렇게 하면 어제 어디서나 PPT 문서의 발표도 가능해 지겠죠. 저도 요즘은 외부 발표시 이렇게 해서 발표를 하고 자료를 공개하고 있습니다.
ThinkFree Docs.

여러분도 오피스 UCC를 유용하게 이용해 보세요.^-^

Posted by 박재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uclass.in BlogIcon U클래스 2007.06.04 00: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PPT 자료를 웹에 올려놓고, 플러그인 비슷한 걸로 내 블로그에 삽입한다. 좋은 기능이고 활용할 곳이 있을 것 같습니다.

    그런데... 페이지 넘어가는 로딩 속도가 좀 느린 듯 한데... 일시적인 현상인가요?

  2. Favicon of https://wisefree.tistory.com BlogIcon 박재현 2007.06.04 0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재 서비스가 국내 IDC가 아니라 미국에 Amazon 의 EC2 플랫폼상에서 작동중이고 실제 파일의 아마존의 파일 서비스인 S3를 통해 서비스되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안정성은 좋은 데 국외라서 인지 속도가 조금 느립니다. 또한 이미지가 사이즈가 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항상 CTO란 업무를 하다 보면 개발과 관련된 기술도 기술이지만 시장 동향과 주변 동향에 대해 귀기울일 수 밖에 없습니다. 시장과 무관한 기술이 결코 성공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아무래도 시장 동향에 대한 정보는 가트너 같은 기관의 컨설팅 자료를 참고할 수 밖에 없습니다. 2006년 9월에 가트너가 오피스 시장에 대해 다음과 같은 레포트를 낸 적이 있습니다. - Market Trends: Office suites and DCC S/W, Worldwide, 2005-2010 .  발표 후 8개월 정도가 지났는데 그 예상이 얼마나 맞아 들어가는 지 살펴보겠습니다. (DCC-Digital Content Creation, 이미지/동영상 편집 소프트웨어 등으로 생각하면 됩니다.)

1. 오피스 시장 요약
4번째로 큰 글로벌 애플리케이션 마켓으로 2005년 수익은 $12억에서 2010년 $16억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수익이 이 정도이고 전체 시장 규모로 보면 오피스의 경우 2005년 $93억 , 2010년 $129억 / DCC의 경우 $27억, 2010년 $34억 규모입니다.)

시장 예상으로는 2010년 까지 수익은 매년 6.6% 성장하는 데 2004년과 비교해 볼 때 오피스는 2.4% , DCC는 9% 정도 감소할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습니다. 이유는 당연하게 추축해 볼 수 있지만 오피스의 경우 오픈 오피스 같은 오픈 소스와 씽크프리같은 웹 오피스, 그리고 DCC의 경우 구글의 피카사 같은 새로운 경쟁자의 출현으로 말미암아 고객이 여러모로 도입시 더 많은 고민을 할 것이기 때문입니다.

2. 오피스 시장의 주요 변화 요인들
꾸준하고 천천히 데스크탑 라이센스 기반 소프트웨어에서 웹기반 AP로 전환할 것임
웹2.0 기반 업체들이 오피스 시장에 있어 새로운 것을 제공할 것이다.
구글은 구글 브랜드를 다양한 생산성 응용 애플리케이션으로 까지 확대할 것 임
오픈 소스와 문서 표준이 새로운 기회를 줄 것임(ODF,OpenXML)
MS 오피스 12가 2007과 2008년 사이에 점차 이용되어질 것이다.
시장,기술,업체들의 합병이 계속 진행될 것이다.


3.오피스 시장 규모
  • USA : 2005년 47.3% -> 2010년 46.5% (감소)
  • Canada : 2005년 3% -> 2010년 3%(유지)
  • Japan : 2005년 6.4% -> 2010년 6.1%(감소)
  • Western Europe : 2005년 29.5% -> 2010년 28.4%(감소)
  • Central and Eastern Europe : 2005년 1.9% -> 2010년 2%(유지)
  • Asia and Pacific : 2005년 8.2% -> 2010년 9.9%(증가)
  • Latin America : 2005년 2% -> 2010년 2.1%(증가)
  • Middle East and Africa : 2005년 1.8% -> 2010년 2.1%(증가)

위의 시장 규모를 보면 오피스 소프트웨어가 언어에 민감하기 때문에 영어와 일본어가 무척 중요한 시장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러나 성장면에서 보면 미국,캐나다,일본 등은 시장이 이미 포화상태인데 반해 중국의 성장으로 인한 아시아 시장과 중동과 아프라키 등 제3세계 국가의 성장에 따른 중동과 아프리카 시장, 라틴 아메리가 시장 등의 성장이 예측된다. 이중에서도 , 한국을 제외하고 생각해 보면 아시아에서는 중국 시장에 대한 진출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할 수 있다.   (KEY-영어,일어,중국어 지원)

4. 시장 억제 요인들
새로운 기술과 지속적인 업그레이드는 사용자들에게 혼란을 줄 것이고 또한 이것은 구매를 늦추게 한다.
무료 웹 기반 서비스와 저가의 대안 오피스의 출현은 기존 오피스 업체의 판매를 억제한다.
시장의 성숙과 긴축 예산은 신규 버전과 업그레이드에 대한 투자를 연기하게 된다.
MS 오피스 관련 제품의 라이센스 , 업그레이드 , 전략에 대한 혼란으로 인해 새로운 버전의 출시가 늦어지게 된다.
업체간의 통합과 합병 등은 고객 기반과 경쟁 관계를 변하게 하여 새로운 기회를 만든다.

5. 전략 계획 수립을 위한 가정들
2009년에 이르면 교환되는 문서중의 20%만이 표준 문서일 것이다.(0.7 확률)
선의 스타오피스와 오픈 오피스가 2008년 말에 MS OpenXML을 지원할 것이다.(0.8 확률)
MS는 2008년 이후에는 ODF를 지원할 것이다.(0.7 확률)
2008년이 지나도 오픈 소스 오피스가 모든 사용자들에게 적합하지 못한다. 특히 파워 사용자에게는 더욱 그렇고 기업들의 80% 이상에게도 그러하다.(0.7 확률)
2008년 말이 되면 웹2.0은 인터넷 플랫폼으로서 웹 서비스에 지대한 영향을 미칠 것이다.(0.7 확률)

가트너의 보고서를 보면 상당 부분 현실적인 분석이라고 평가할 수 있읍니다. 특히, MS Office 2007로의 전환은 무척 천천히 진행될 것이고 이 과정에서 웹 오피스라는 새로운 틈새 시장이 자리를 잡을 것입니다. 그런데 이 때 , 중요한 것은 현재의 오픈 소스 오피스인 스타 오피스와 웹 오피스가 이런 틈새 시장을 만들고 기존 사용자들과 기업들에게 적합하게 제공되는 수준과 기능을 제공하는 가에 대해서는 회의적이라 판단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오픈 포맷(OpenXML,ODF)은 향후 중요한 부분이 될 것이며 이 두 표준 모두를 업체들이 지원하게 될 것입니다.

씽크프리 입장에서 살펴보면 기술적으로 현재 OpenXML 을 내부 기본 포맷으로 지원하는 작업이 마무리 중에 있고 뒤를 이어 ODF를 지원할 예정이기에 문서 표준 지원과 포맷간 변환 기술에 있어 가장 많은 진전을 이루고 있는 상태라 할 수 있습니다. 기능적으로 보면 현재 대부분이 Ajax로 개발된 웹 오피스로는 현재의 데스크탑 수준의 기능을 제공하는 것에는 많은 시간이 걸릴 것이고 불가능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현재 새롭게 출시되는 RIA 플랫폼은 이러한 것을 가능성을 높여 줄 수 있다고 생각은 합니다.

이런 현실에서 씽크프리의 경우 MS오피스 파일 포맷과 호환되며 오피스 2003과 동일한 사용자 인터페이스, 80% 이상의 동일 기능 , 더구나 웹을 통한 협업 서비스 등은 사용자에게 대안 오피스로서 가장 적합한 대안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그 간 문제되었던 자바 런타임 환경 문제에 있어  선과 구글의 자바 라이센스를 공유를 통해 구글 툴바를 통해 JVM 배포가 준비중에 있고 JavaFX를 통해 RIA 시장에서 자바 기술을 새롭게 재배치한 상황이며 openJDK 를 필두로 올해 말에 출시될 예정인 Consumer JRE 등은 자바 기술을 보다 자유롭게 유통될 수 있도록 할 것입니다. (현재 선의 발표에 의하면 PC중 91%에 자바 플랫폼이 설치되어 있다고 합니다. 또한  Consumer JRE는 자바의 VM 크기와 로딩 속도 개선 등 자바 플랫폼을 보다 편하고 쉽게 사용할 수 있게 해주는 버전이라 생각하면 됩니다.)

시장 공략 측면에서는 현재 미국에서 영어권 시장을 공략하고 있고 이번 달에 일본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하였습니다. 실제 일본 시장 진출 2주가 채 되지 않은 상황에서 2만명의 신규 사용자를 확보했고 꾸준히 사용자를 늘려가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남은 과제가 무엇을까?  무엇보다도 안정성과 신뢰성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실제 제공되는 기능은 다소 부족할 수 있습니다. 부족한 기능은 시간이 필요할 뿐입니다. 그러나 신뢰받지 못하는 서비스는 결코  성공할 수 없습니다. 이를 위해 보다 현재 서비스를 보다 안정적인 서비스 플랫폼으로 전환시키는 작업이 가중 중요한 작업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와 더불어 웹 오피스는 단순한 Standalone 오피스가 아닌 협업 오피스 입니다. 따라서 협업 서비스에 대한 보강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아마 계속해서 이런 기본적인 작업을 통해 서비스에 대한 신뢰가 만들어지는 과정이 바로 시장에서 틈새 시장을 블루오션으로 키우는 과정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Posted by 박재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영상 , 이미지 UCC 에서 도큐멘트 UCC까지.....!

지난 주 월요일에 ThinkFreeDocs라는 도큐멘트UCC(OfficeLog) 서비스를 은근슬쩍 오픈했습니다. 베타라고 붙여봤는데 아직 여러모로 부족합니다. 특히, 운영 플랫폼이 EC2/S2라 더욱 그러합니다. 아마존 EC2 상에서 필요한 인스턴스를 만들어 운영하는 데 로드밸런싱과 도메인간의 세션 유지 등 고민해야 할 사항이 참 많네요.. 그런데 지금 이러한 기술을 확보하지 않으면 안됩니다. 이후에는 스토리지와 컴퓨팅 클라우드를 대부분 빌려서 사용하게 될 것이기 때문입니다.

하여간 Docs 서비스는 한국에서도 공격적으로도 서비스를 운영할 생각입니다. 여러모로 UCC 환경과 사용자 인식면에서 가장 적합한 곳이라고 생각합니다. 한국에서 검증된 서비스와 모델을 실시간에 글로벌하게 반영할 생각입니다. 그렇다면 정말 문서UCC(OfficeLog)라는 것이 어떤 의미가 있을까요? 고민해 보고자 합니다. 오피스로그는 오피스 문서를 로그처럼 웹에 남기고 이를 공유하는 방법을 말하니다.  

먼저 질문을 한 드리겠습니다.  웹상의 웹 문서가 많을까요? 아니면 데스크탑상의 오피스 문서들이 많을까요? 당연히 웹 문서가 더 많습니다. 특히, Wiki, 블러그 등 개인 미디어의 등장은 웹 문서의 폭발적 증가를 가져왔습니다. 그렇지만 데스크탑 문서도 만만치는 않습니다.

Q : 데스트탑 상에 문서들이 얼마나 생성될까?
A : 매년 7천 5백만개의 오피스 문서가 생성된다.(Tower Group)

특히, 웹 문서에 비해 데스크탑상의 오피스 문서는 그 내용과 질에 따라 기존의 웹에 비해 월등히 질이 높습니다. 보고서나 논문 등 웹 문서에 비해 보다 많은 공을 들여 작업되기 때문이죠.

그렇다면 웹 사용자가 많을 까요? 아니면 데스크탑 오피스 사장자들이 많을까요? 당연히 웹 사용자가 많습니다. 그런데 웹 오피스 사용자가 많을까요? 데스크탑 오피스 사용자가 많을까요? 당연히 데스크탑상의 오피스 사용자들이 월등히 많습니다.

Q : 오피스 사용자들은 얼마나 될까?
A : 4억 오피스 사용자들(ENT News)
A : 9천 8백만 지식 워커들(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시장의 규모는 그렇다면 어느 정도나 되나요?

Q : 오피스 소프트웨어의 시장 규모는?
A : MS가 분기당 5억$ 이상의 매출에 , 비용을 제외하고 3억$ 이상의 순수익을 남기기에 최소 20억$ 이상의 시장이 있고 MS의 시장 점유율이 90% 이상이고 보수적으로 최소 20억$ 이상의 시장 규모를 갖고 있다.(MS의 1사분기 매출을 보고 역산한 것 입니다.)

기업 입장에서 이러한 오피스는 문서는 모두 회사의 것일까요?

Q : 기업에서 오피스 문서는 모두 자산인가?
A : 기업에서 디지탈 자산중 80% 이상이 개인의 하드디스크에 개인들 파일들로 존재하기 때문에 활용할 수 없다.(가트너 그룹)

보안 및 회사의 자산 자원에서 삼성전자같은 기업들은 로컬에 디스크가 없는 장비를 사용합니다. 웹 오피스를 사용하면 자연스럽게 이런 문제는 해결됩니다.


Q : 기업에서 협업시 가장 많이 이용하는 방법은?
A : 이메일을 사용하여 협업을 하는 비율은 65.1%(Cap vantures)
A:  첨부 파일 처리가 가장 귀찮다(jhaprk).

웹 문서 수에 비해서는 작지만 웹에 비해 보다 정제된 정보가 정리되어 있는 오피스 문서가 웹화된다면 웹은 보다 풍부하게 될 것 입니다. 특히, 최근들어 웹 오피스가 확산되면서 웹상에서 유통되는 오피스 문서는 더욱 증가할 것이고 이를 공유하는 플랫폼으로소 문서 UCC 서비스가 중요해질 것 입니다.   특히, 개인들의 주요한 지적 자산인 오피스 문서를 오피스로그를 통해 마치 블러그처럼 손쉽게 웹상에서 관리, 공개함으로써 다양한 참여 기회를 얻게 되실 겁니다. 저의 오피스로그를 보시면 쉽게 이해하실 겁니다.

이번에 씽크프리에서 베타로 운영하고 있는 Document UCC 서비스인 ThinkFree Docs는 바로 이러한 데스크탑상에 있는 오피스 문서를 웹으로 전환하는 플랫폼으로서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불특정 다수에게 공개할 수도 있지만 특정 그룹이나 사람들과 자료를 공유하고 공동으로 편집할 수도 있습니다. 또한 개인이 원하면 유료화도 할 수 있겠죠. 아니면 광고를 붙여 개인 사업도 가능할 겁니다. 다양한 형태로 활용될 수 있을 것 입니다. 실제, 저도 더 외부 발표시 저의 오피스로그에 발표 자료를 올려 놓고 외부에서 바로 발표를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질문이나 기타 의문 사항은 제 오피스로그에 올려달려도 하고 있습니다.

이제 바로 여러부의 오피스 문서를 오피스로그로 정리해 보세요. 또 다른 기회를 갖게 될 것 입니다.


Posted by 박재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